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지방뉴스
경기북부
의정부소방서, 요양원 주방 화재 침착한 소화기 사용으로 화재 피해 막아.
기사입력: 2021/06/21 [20:04]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신종삼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정부소방서, 요양원 주방 화재 침착한 소화기 사용으로 화재 피해 막아.


[국제언론인클럽=신종삼기자] 의정부소방서(서장 이선영)는 지난 14일 의정부 민락동에 위치한 요양병원 주방에서 조리 중 화재가 발생하였지만 빠르고 침착한 소화기 사용으로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이번 화재는 점심식사를 준비하는 도중 팬에 두른 기름에 불이 붙은 뒤 상단 환풍기를 통해 연소가 확대가 된 위험한 상황이였지만 최초목격자가 빠르게 화재 사실을 알렸으며, 이 사실을 알게된 요양원 관계인은 소화기를 이용해 자체진화를 한 후, 요양병원 환자들을 대피시켜 자칫 큰 화재가 될 뻔했던 상황을 잘 막을 수 있었다.

이 후 소방대가 도착하여 자체진화 완료된 상태로 주방 내 안전조치 및 혹시 모를 2차 사고를 대비하여 입원 환자를 건물 외부로 인명대피 유도를 실시했다.

이선영 의정부소장서장은 “화재의 요인이 기름이라 자칫 잘못 대처했으면 큰 피해가 발생할 수 있었던 위험한 상황이였지만, 침착하고 빠른 대처로 화재 피해를 막아준 요양원 관계인분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라고 전했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