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지방뉴스
강원도
강릉시의회 행정위원회, 오리진~소돌항 어촌뉴딜300사업 현장 방문
기사입력: 2021/06/21 [20:07]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김인식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제언론인클럽=김인식기자] 강릉시의회 행정위원회(위원장 최익순)는 제292회 강릉시의회 제1차 정례회 기간인 6월 21일 10시, 주문진을 방문하여 오리진~소돌항 어촌뉴일 300사업 현장을 방문하고 관계자로부터 설명을 들었다.

한편, 오리진~소돌항 어촌뉴딜300사업은 오리진항의 접안시설 설치 및 어항시설의 리모델링을 하는 사업으로 소돌항 방파제를 보강하고 관광객 편의시설 등 주변 경관정비를 통하여 어촌 마을을 활성화 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강릉시는 한국농어촌공사 강릉지사에 위탁을 주었으며 오는 2021년 8월 해양수산부에서 기본계획을 심의하고, 2022년 1월에 공사를 착공하여 2023년 12월 준공예정이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