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종합뉴스
정치/외교
완도해경, 인명구조에 나선 민간해양구조대원에게 표창 수여
기사입력: 2020/11/17 [09:08]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윤진성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GJCNEWS=윤진성 기자] 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지난 16일 경찰서 3층 서장실에서 인명구조업무 유공자에게 표창과 꽃다발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지난 10일 오전 11시 50분경 완도군 완도항에 계류 중인 Y호(85톤, 통영선적)에 승선하려다 해상으로 추락한 A씨(58세, 남)를 인근에서 작업중이던 민간해양구조대원인 이동현(40세, 남)씨와 마광희(36세, 남)씨가 발견, 직접 입수 후 구조하였으며, 의식과 호흡‧맥박이 없던 A씨에게 심폐소생술 실시 호흡‧맥박 회복 후 119 구급대에 인계하였다.

 

이에 완도해경은 적극 구조활동에 나선 이동현씨와 마광희씨의 노고를 치하하기 위해 표창과 꽃다발 등 기념품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완도해경관계자는“국민의 생명을 위해 노력해 주신 두분에게 감사를 전한다”며 “민간해양구조대 등 민‧관이 협력하여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