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전국/지방뉴스
충청남도
태안소방서, 해빙기 안전사고 주의 당부
기사입력: 2021/02/17 [12:07]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김재수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제언론인클럽(GJCNEWS)=김재수기자] 태안소방서(서장 이희선)는 예년보다 빠른 해빙기를 맞아 호수 등 내수면과 공사현장 붕괴사고 등 안전사고 발생에 대비해 각별히 주의해 줄 것을 전했다.

해빙기는 땅속 수분이 녹아 지반이 약해지고 토압ㆍ수압 증가로 지반침하에 의한 시설물 붕괴ㆍ전도 등 안전사고 위험이 높아지는 시기이며 올해는 2월 초 기온이 급격히 떨어질 수 있으나 2~3월 평균기온이 평년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어느 해보다 해빙기 안전사고 위험이 높다.

이에 소방서는 군민들이 지켜야 할 안전수칙으로 ▲공사장 주변 축대 및 축대벽에 균열이 발생하거나 기울어져 있지 않은지 확인 ▲한낮에는 빙질이 약해지므로 얼음 위 낚시 금지 ▲해빙기 도로 주행 시 안전거리 확보하기 ▲산행 시 샛길로 다니지 말고 안전시설이 갖춰진 정규 탐방로를 이용하기 등을 당부했다.

박찬두 현장대응단장은 “해빙기에는 주변 시설물 등 위험요인을 더욱 관심 있게 살펴보고 위험요인을 발견하면 즉시 119 또는 가까운 재난관련기관, 안전신문고 앱 등으로 신고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