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국제시민기자단
대한민국여성기자단1기
확실한 존재감 토이스토리 시즌4, D-day +3
아이들의 대통령
기사입력: 2019/06/26 [11:23]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김세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난 6월 20일, 조시쿨리 감독의 애니메이션 '토이 스토리'가 시즌 4로 관객들 곁으로 돌아왔다.

 

▲ 롯데시네마 아산점 상영 영화 소개      ©김세연

 

 사람처럼 말하고 움직이는 장난감들이 주인공인 이 영화는 1995년 시즌 1로 시리즈를 시작했다. '토이스토리' 팬들은 지난 시즌 3의 아름다운 결말로 스토리가 막을 내린 줄 알았기 때문에 갑작스런 시즌 4 개봉이 반갑지 만은 않은 분위기다. 하지만 시즌4가 전작에 견주어 스토리와 구성 등 어느 하나 부족함이 없다는 호평과 함께 현재 10점 만점에 9.36점이라는 높은 관객 평점을 유지하고 있다.

 '토이스토리' 개봉과 함께 토이스토리를 전면에 내세운 캐릭터 마케팅으로 팝콘과 다양한 아이템 그리고 장난감까지 등장하며 영화관을 찾는 고객들에게 또 하나의 재미와 볼거리를 선사하고 있다.

 

▲ 롯데시네마 아산점 토이스토리 팝콘 상품     © 김세연

 

 

▲ 롯데시네마 아산점 토이스토리 장난감 전시     © 김세연

 

 25년 동안 사랑 받아온 '토이스토리'는 그 시절 추억을 떠올리며 아이들 손을 잡고 영화관을 찾은 가족단위의 관객들에게 또 다른 의미를 전하고 있다. '토이스토리 4'는 구력을 자랑하며 전체관람가로 현재 절찬 상영중이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토이스토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