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종합뉴스
문화/예술/영화
수원시립공연단 제23회 정기공연 트로트 뮤지컬 <아빠의 청춘>
신나는 감동! 눈물 나는 재미! 트로트 뮤지컬 <아빠의 청춘>
기사입력: 2024/04/29 [22:56]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안진완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신나는 감동! 눈물 나는 재미! 트로트 뮤지컬 <아빠의 청춘>  © 안진완기자

 

[국제언론인클럽뉴스=경기도 안진완 기자] 수원시립공연단은 제23회 정기공연으로 김정숙 작 권호성 연출, 트로트 뮤지컬 <아빠의 청춘>을 오는 5월 11일부터 19일까지 ‘정조테마공연장’에서 공연한다.

 

<아빠의 청춘>은 흥겨운 주크박스 형태의 뮤지컬로 우리에게 친숙한 대중적인 곡들을 신나고 세련된 뮤지컬 넘버로 편곡하여 관객들에게 신나는 감동과 눈물 나는 재미를 선사하는 공연이다.

 

작년 12월 초연한 <아빠의 청춘>은 ‘정조테마공연장’ 개관 이래 초유의 객석 점유율 기록을 세우며 ‘10대부터 70대까지 모두가 보기 안성맞춤인 공연’, ‘착한 입장료로 즐기는 수준 높은 뮤지컬’, ‘나만 보기 아까운 작품’ 등의 호평을 받았다. 올해는 총 8회로 공연 횟수를 늘려 작년의 여세를 몰아 창단 10년을 향해가는 수원시립공연단의 대표 레퍼토리 공연으로 만들어 가고 있다.

 

지난 공연에 이어 ‘박영감’ 역을 맡은 연기파 배우 강신일은 모든 영화와 드라마 일정을 뒤로 미루면서 이 작품에 참여할 만큼 남다른 애정과 열정을 갖고 있으며 이술아 음악감독, 오수윤 안무가를 비롯한 모든 스테프들과 배우들의 의욕은 그 어느 때보다도 ‘신나는 감동’과 ‘눈물 나는 재미’를 관객들에게 전달할 것으로 기대하게 된다.

 

수원시립공연단 권호성 예술감독은 “국·공립예술단체에서 레퍼토리 작품을 운영한다는 것은 공연 시장에서의 상업적 가치도 인정받은 것”이라며 “뮤지컬은 서울에서만 제작하고 배급하는 콘텐츠라는 편견을 깰 수 있는 첫걸음이 바로 Made in Suwon 트로트 뮤지컬 <아빠의 청춘>이다”라며 이번 <아빠의 청춘> 시즌2가 갖는 의미를 밝혔다.

 

수원시립공연단 제23회 정기공연 트로트 뮤지컬 <아빠의 청춘>은 5월 11일부터 19일까지 평일 19시 30분, 주말 및 공휴일 15시 총 8회로 ‘정조테마공연장’에서 만날 수 있다. 티켓은 4월 15일부터 수원시립예술단 홈페이지와 인터파크 티켓(ticket.interpark.com)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가격은 전석 3만원. 공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수원시립예술단 홈페이지(http://www.artsuwon.or.kr)와 공식 SNS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특별히 4월 11일부터 나흘간은 수원시립예술단 홈페이지를 통해 조기 예매할인 이벤트를 계획 중이라고 하니 예매를 서둘러 할인 혜택을 누리는 것도 좋겠다.

 

 

 

안진완기자
경기도 취재본부장
an0225@nate.com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수원, 아빠의 청춘 , 수원시립공연단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