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핫이슈
사회핫이슈
동두천시, 경기북부권 문화·체육·관광 허브 도시로 탈바꿈할 것
동두천시, 경기북부 문화예술기반을 확장... 체육관광 인프라가 풍부한 도시로 거듭날 전망
기사입력: 2022/08/03 [15:14]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김진수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진설명=좌로부터, 성기율 K-대사모 중앙회부총재,박형덕 동두천시장,영화배우 독고영재(K-대사모 중앙회장)


[국제언론인클럽=김진수기자] 경기 동두천시가 선제적으로 정책화 할 것으로 알려지면서, 민선8기 박형덕시장이 취임한 이후 동두천 발전 계획을 밝혔다.

특히 경기 북부권을 문화예술, 체육, 관광을 골자로 한 평화도시를 조성하며, 한국 전쟁 이후의 후유증을 벗어 던지고 경기도 북부권역만의 다양한 사업을 구상하고 있는 독고영재 (대한민국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 중앙회장), 성기율 K-대사모 중앙회 부총재가 박형덕 동두천 민선시장을 만나 동두천시에 문화예술.체육 관광도시 개발 프로젝트에 대한 주제를 갖고 회동했다, 

독고영재 k-대사모(대한민국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 중앙회장은 “이제는 문화예술이 곧 경쟁력인 시대다. 특히 문화는 주민들에게는 창조의 에너지와 기업에게는 신 성장 동력을 제공하며 브랜드 향상의 기회로 작용한다. 

동두천에도 유·무형의 경쟁력 있는 문화적 자산들을 토대로, 한국전쟁 후유증의 트라우마 역사 속에 갇혀 있는 동두천의 역사, 문화, 예술, 체육, 관광자원 등의, 발굴 및 창조를 새로운 문화를 창조하고 발전시켜 한 단계 높은 삶의 질을 추구해야 한다.”고 피력함으로서 동두천 미군 주둔지였던 공유지를 문화예술체육, 관광도시로 만들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이날 박형덕 동두천시장과 독고영재 K-대사모(대한민국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 중앙회장은 동두천의 찬란한 역사를 문화예술, 체육, 관광을 통해 널리 알리는 동시에 동두천으로서는 획기적인 발전 방안의 축이 될 것이라는데 공감하고, 미군기지 공유지 개발 및 재정 확보 방안 등 세부 사안에 대하여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성기율 K-대사모 중앙회 부총재는, 동두천을 시발로 경기 고양시, 강원도 정선, 태백 등의 문화예술도시 정책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국제경제투자단, 문화예술단체 및 시민단체로 구성된 시민협의체와 유관기관, 전문가 자문그룹 등을 구성원으로 ‘국제민간기구’ 추진단을 구성할 계획”이라고 피력했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