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종합뉴스
문화/예술/영화
<오! 마이 고스트> 정진운X안서현X이주연의 폭소 만발 팀플레이!! 메인 포스터 공개!
기사입력: 2022/08/17 [13:28]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김지인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올가을 스크린에 웃음 폭탄을 투척할 영화 <오! 마이 고스트>가 신선한 배우 앙상블과 영화의 유쾌한 에너지를 고스란히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해 눈길을 끈다. <오! 마이 고스트>는 귀신 보는 스펙의 신입 FD ‘태민’과 갈 곳 없는 붙박이 귀신 ‘콩이’가 스튜디오 사수를 위해 미스터리한 사건에 맞서 벌이는 코미디 영화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귀신 보는 것이 유일한 능력인 신입 FD ‘태민’, 오갈 곳 없는 스튜디오 붙박이 귀신 ‘콩이’, 그리고 스튜디오의 사장 ‘세아’까지 개성 가득한 캐릭터들을 한눈에 볼 수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먼저 ‘근로계약서에도 없는 귀신과 한 팀?’이라는 카피와 함께 당황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는 ‘태민’의 모습이 눈에 띈다. 오랜 취준생 생활을 벗어나 입사한 스튜디오, 그곳에서 벌어지는 의문의 사건들을 해결하고 일자리를 사수하기 위해 귀신과 한 팀을 이루게 된 ‘태민’의 머쓱한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여기에 도끼를 손에 들고 매서운 눈빛을 하고 있는 붙박이 귀신 ‘콩이’의 모습이 캐릭터의 독특한 매력을 엿볼 수 있게 한다. ‘야간 근무에 목숨 건 인간과 한 팀?’이라는 카피와 같이 유일한 잠자리인 스튜디오를 지키기 위해 ‘태민’과 팀플레이를 펼쳐야만 하는 상황이 영 탐탁지 않아 보이는 ‘콩이’의 모습이 두 사람의 앙숙 케미와 유쾌한 티키타카를 기대케 한다. 또한 ‘내 스튜디오에서 둘 다 나가!’라며 밖을 가리키는 ‘세아’의 모습이 남다른 카리스마를 뿜어내 대책 없는 팀플레이를 펼치는 두 사람과 함께 그가 선보일 활약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처럼 유쾌한 캐릭터 앙상블과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신선한 조합으로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한 <오! 마이 고스트>는 9월 15일 개봉 예정이다.
국제언론인클럽 본사/문화연예부
김지인 선임기자
earse@kakao.com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