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핫이슈
경제핫이슈
개나리벽지 화성시 관내 취약계층을 위해 통 큰 사회공헌 약속
주거개선 사업 진행하여 ESG 경영 실천 강화
화성도시공사-기업-화성시사회복지재단 최초 3자 사회공헌 업무협약
김 훈 대표, “화성 지역을 위한 사회적 책임경영을 본격적으로 해보고 싶다”
기사입력: 2023/09/10 [15:48]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김진수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사회공헌 사업 협약식 모습 (좌측부터 김근영 화성도시공사 사장, 김훈 개나리벽지 대표이사, 고원준 화성시사회복지재단 대표이사)


[국제언론인클럽=김진수기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벽지 전문 기업인 개나리벽지(주)가 화성시 관내 취약계층의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통 큰 사회공헌사업으로 지역사회 책임경영을 실천한다.

지난 7일 화성도시공사와 개나리벽지(주), 재) 화성시사회복지재단이 상호신뢰를 바탕으로 사회공헌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ESG기반 지역사회공헌활동을 하겠다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화성도시공사 설립 이후 단체가 아닌 기업과 복지재단, 3자가 맺은 사회공헌사업은 최초 격이라 그 의미가 남다르다.

이번 협약에 따라 개나리벽지는 고품질의 벽지를 현물 지원하고, 공사는 이를 시공할 전문기술 인력과 기타 경비를 지원하며, 재단은 지원 대상 가구를 발굴하게 된다. 특히, 개나리벽지는 다양한 벽지 샘플을 제공해 수혜자가 원하는 제품을 선택할 수 있게 하여 최상의 만족도를 제공하겠다는 의지를 보이며 공헌사업에 진심을 더했다.

실제로 김 훈 개나리벽지(주) 대표이사는 협약식에서 “오늘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우리 기업의 모든 핵심이 이곳 화성시에 자리 잡고 있어서 그동안 지역을 위한 공헌사업에 대해 고민하고 있었다”라며 “그 시작을 시를 대표하는 공기업들과 함께할 수 있어 너무도 기쁘다. 처음은 작게 출발하지만, 지역을 위한 사회적 책임경영을 본격적으로 해보고 싶다”라는 포부를 전했다.

한편, 개나리벽지(주)는 1997년 설립, 화성시 관항로 일원에 터를 잡은 토속 기업으로 꾸준한 성장과 함께 2014년 경기도 유망중소기업에 선정, 2000만 불 수출의 탑을 완성하는 등 2017년 환경표지 전 제품 인증을 시작으로 국내 최초 바이러스 사멸율 99.999% 제품을 개발해 국내외를 비롯, K-벽지의 우수성과 위상을 동시에 떨치고 있는 글로벌기업이다.

또한, 사회복지 사업 일환으로 설립한 개나리재단을 통해 어린이들을 위한 동요 콩쿠르 및 힐링 콘서트 개최, 행복한 방만들기 기부,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시설환경개선 지원, 저소득 취약계층 지원, 해외 빈곤아동 구호사업 지원까지 폭넓은 사회공헌 사업을 실천해 오고 있는 나눔에서도 글로벌적인 행보를 이어오고 있다.




▲ 이미지 클릭시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