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지방뉴스
충청북도
충북, 인플루엔자(독감) 무료예방접종 9월14일부터 실시
다시 독감의 계절, 코로나19와 별개로 독감 백신 접종이 필요합니다.
기사입력: 2021/09/09 [19:18]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김태희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안내문


[국제언론인클럽=김태희기자] 충청북도는 오는 9월 14일부터 생후6개월부터 만13세 어린이와 임신부, 그리고 만 65세이상 어르신 등 52만800여명을 대상으로 인플루엔자(독감) 예방 무료접종을 실시한다.

올해는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이 진행되고 있는 상황을 고려해 대상군별 연령별 접종 시작 시기를 달리하고, 사전예약을 통해 날짜와 의료기관을 분산해 안전한 예방접종이 진행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독감백신 접종이 시작되는 14일에는 임산부와 백신을 2회 맞아야 하는 생후 6개월~만 8세 어린이부터 접종을 시작한다. 백신을 한 번만 맞아도 되는 만 13세 이하의 어린이는 10월14일부터 접종을 시작한다.

만 65세 이상 어르신들은 내달 12일부터 접종이 진행된다. 만 75세 이상은 10월12일부터, 만 70~74세는 10월18일, 만 65~69세는 10월21일부터 순차적으로 접종할 수 있다.

예약자 분산을 위해 어르신 대상 예방접종은 사전예약으로 진행된다.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이나 콜센터, 의료기관 직접 방문 등을 통해 예약할 수 있다.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은 지정된 의료기관이나 보건소에서 실시되며 주민등록상 거주지와 관계없이 전국 기관에서 무료 접종을 받을 수 있다.

이와 관련 충북도에서는 "코로나19 예방접종과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이 함께 진행되므로 안전한 접종을 위해 반드시 연령대별 접종 일정을 꼭 지켜주시기 바란다.”면서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으로 코로나19와 혼동되는 증상을 줄일 수 있고 인플루엔자로 인한 중증환자도 감소시킬 수 있는 만큼 예방접종에 적극 참여를 요청했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