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지방뉴스
충청남도
논산시, 매월 마지막 금요일은 전통시장 장 보는 날~!
기사입력: 2022/09/30 [20:15]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강대환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제언론인클럽=강대환기자] 백성현 논산시장을 비롯한 논산시청 직원들이 9월‘전통시장 장 보는 날’을 맞아 장보기를 실천했다.

강경과 연무 그리고 화지중앙시장의 상인들은 “매월 마지막주 금요일만 되면 많은 분들의 방문과 응원 덕에 절로 힘이 난다”, “손수 키운 농산물 많이들 사가셔서 기분 최고입니다” 등의 흐뭇한 반응을 보였다.

이날 전통시장을 찾아 상인들을 만난 백성현 논산시장은 “전통시장이 살아야 지역경제가 살고 시민의 자긍심이 올라간다”며 전통시장 활성화에 많은 힘을 쏟겠다는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전통시장 장 보는 날’은 전통시장과 상인들에게 활력과 용기를 불어넣고, 어려운 민생경제에 숨을 틔우고자 지정된 날로 매월 마지막 주 금요일에 운영되고 있다.

이날은 특히 ‘옛살비 야시장’개장과 함께 열려 더욱 많은 시민들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동참했다.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블로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